등록일 2020-10-23 04:26:27 트위터로 보내기 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쪽지를 보낼 수 없습니다. 프린트하기

스타일리스트에 ‘갑질’ 논란 아이린 “경솔한 언행 죄송”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스타일리스트에게 '갑질'을 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레드벨벳 멤버 아이린(본명 배주현·29)이 22일 의혹을 시인하고 사과했다.

아이린은 이날 SNS에 "저의 어리석은 태도와 경솔한 언행으로 스타일리스트분께 마음의 상처를 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며 "앞으로는 이런 일이 없도록 더욱 신중히 생각하고 행동하겠다"는 글을 올렸다.

에디터 출신 스타일리스트 A씨는 앞서 지난 20일 자신의 SNS에 "'을'의 위치에서 한 사람에게 철저하게 밟히고 당하는 경험을 했다"면서 한 연예인에게 당한 '갑질'을 폭로했다.

그는 이 연예인이 "의자에 앉아 서 있는 내 면전에 대고 핸드폰을 손에 끼고 삿대질하며 말을 쏟아냈다"며 "낯선 방에서의 지옥 같은 20여분", "혀로 날리는 칼침" 등의 표현으로 상황을 묘사했다.

그는 해당 연예인이 누구인지는 언급하지 않았지만, 레드벨벳의 곡 제목인 '사이코'(psycho)와 레드벨벳 아이린·슬기의 곡 제목인 '몬스터'(monster)를 글 말미에 해시태그로 달았다.

이런 정황 등으로 인해 누리꾼들 사이에서 아이린이 문제의 연예인 아니냐는 관측이 나왔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아이린은 이날 오후 해당 스타일리스트를 직접 만나 사과했다.

소속사는 "(아이린은) 경솔한 태도와 감정적인 언행으로 깊은 상처를 드린 점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하였으며, 성숙하지 못한 모습으로 많은 분께 심려를 끼쳐 죄송한 마음"이라며 "당사 역시 이번 일에 책임을 통감한다"고 밝혔다.

아이린도 SNS 글에서 "제가 이 자리에 있기까지 함께 노력해주신 많은 분들의 도움이 있었는데 성숙하지 못한 행동으로 큰 상처를 드린 점 후회하고 반성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일을 통해 지난 시간을 되돌아보니 저의 부족한 언행이 많이 부끄러웠고 스태프분들의 소중함을 다시 한번 느끼게 되었다"며 "팬 여러분과 이번 일로 인해 심려를 끼쳐드린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거듭 사과했다.

kimhyoj@yna.co.kr

https://www.yna.co.kr/view/AKR20201022186700005?section=entertainment/all&site=hot_news_view

 

로컬
사회
경제
연예
스포츠
부동산
이민|비자
생활|문화
교육|입시
포토뉴스
뉴스영상
 
포토뉴스
뉴욕] 도미노 공원의 새로운 ...
제목
비밀번호
내용
평가점수
점수를 선택하셔야 의견등록이 됩니다. 도배방지키
 27819878
보이는 도배방지키를 입력하세요.
모르는 것은 예의바르게 물어 보기... !!!
“소속사가 바라고 요구하는 바를 최우선시하지 않는 아티스트는 용납되지 않았다. 혁신보다 전통이, 진정성보다 기계적인 완벽함이 중요했다… 끊임없이 몸무게 검사를 받고, 인터뷰 연습을 하고, 유산소 운동에 매진했다.”

前 소녀시대 멤버 제시카 '샤인' 놓고 설왕설래
소녀시대 저격했나 의혹 속에 제시카 "경험 반영한 것"
스텔라ㆍAOA도 멤버들의 과거 폭로 이어져
진실 공방 속 "과거 마케팅" vs "걸그룹 특수성 살펴야"
31일 출간되는 소녀시대 출신 가수 제시카의 소설 『샤인』의 일부 내용이다. 이 책은 K팝 스타를 꿈꾸는 한국계 미국인 레이첼 김이 티끌 하나 없는 완벽함만 허용하는 대형 기획사 DB 엔터테인먼트의 연습생으로 선발된 뒤 겪는 삶을 다뤘다.
K팝 대표주자였던 소녀시대의 전 멤버가 소설을 냈다는 것도 관심거리였지만, 이 책이 제시카는 물론 소녀시대와 SM엔터테인먼트를 다뤘다는 추측이 제기되면서 주목을 받았다. 주인공이 한국계 미국인이라는 점, 7년간 연습생을 했다는 점, DB엔터테인먼트가 국내 굴지의 기획사라는 점 등의 설정 때문이다. 실제로 제시카는 타임지와의 인터뷰에서 “내 삶에서 영감을 받았기 때문에 레이첼 김은 나를 반영한 것”이라며 “(소설 속 설정은) 모두 경험에 근거한 것”이라고 말했다.

--

광고 선전이 아닙니다. AOA 지민. 가영 사건 등등 핫이슈가 많더군요. 중앙일보 기사 중에서 펌했습니다. NAVER 또는 네이버 기사입니다. 아 !!!! 지나가다가 사족이지만... 갑자기 인터넷이 안 될 때는 당황하지 마시고 침착하게... 건물 사장님이나 매니저님에게... 와이파이 WiFi 번호부터 물어보세요. 예시를 들면 대한민국에서도, 김치 한 그릇 더 달라고 하는 것이... 어떤 경우에는 심히 조심스러울 수 있듯이... WiFi 와이파이 번호를 문의하거나 물어보는 것도... 경우에 의거해서는, 의외로 상당한 용기가 필요할 수 있습니다. 다들 자신감을 갖고 열심히 살아갑시다. 화이팅입니다 !!!!!!!!!
chenjuan 2020-10-23 20:22:51
10점 10점
찬성 2표
반대 2표
의견쓰기